개별기사

photo

시너지 협동조합

세상을 바꾸는 ‘시너지’ 협동조합… 12월 1일 출범합니다 ①

Fact
▲반값 아파트가 아니라 10% 아파트다. ▲시가의 1/10만 내면 내 집을 마련할 수 있다. ▲그게 말이 되냐고? 된다. ▲지자체, 정치인, 정부, 사업가, 기획자가 힘을 모았다. 비영리언론도 동참했다. ▲누구나 가입할 수 있는 ‘시너지 협동조합’. ▲12월 1일 안성에서 처음 출범한다. ▲살인적인 집값, 우리 손으로 낮출 수 있다.
View

‘집’을 통해 세상을 바꾸려고 한다. 무슨 소리냐고? 지금까지 없었던 이런 집이, 12월 1일 세상에 나온다.

 

▲집값의 10%만 내면 되는 내 아파트.
▲민영 브랜드의 새 아파트.
▲한번 계약하면 최소 8년, 최대 30년 이상 살 수 있는 아파트.
▲사는 동안 실질 임대료가 오르지 않는 아파트.
▲살다가 마음에 들면 분양가만 내고 소유할 수 있는 아파트.
▲시세차익도 보고, 언제든 되팔 수도 있는 아파트.
▲단지 안에 휘트니스, 어린이집, 도서관, 병원, 카페가 있는 아파트.
▲단지 시설을 이용하면 매번 10%씩 비용이 적립되는 아파트. 
▲그것만으로도 관리비 정도는 충분히 해결되는 아파트. 
▲‘시급 1만원’ 일자리(월 240만원)를 모든 가구에 제공해주는 아파트. 
▲그래서 누구나 생활비를 벌 수 있는 아파트.
▲향후 디지털 거주권 거래소가 마련돼 중개수수료 시비가 없는 아파트. 
▲애완동물, 여행, 신혼, 독신, 영화… 각 단지별로 다양한 테마가 추진되는 아파트.

 

이런 아파트가 전국 곳곳에 수십만채 이상 생긴다. 그렇다면?


단언한다. 집값에 허덕이는 이 세상 엄마 아빠들을 구할 수 있다. 꿈 아니냐고? 아니다. 세상을 바꾸는 ‘시너지 협동조합’. 12월 1일, 경기 안성에서 첫 걸음을 내딛는다.

 

서울 30평 아파트 사려면, 100만원씩 58년 모아야

 

집은 우리나라 사람들의 재산 목록 1호다. 이 재산목록 1호 때문에 우리 희망이 파괴되고 있다.

2017년 우리나라 아파트 평균가는 평당 1265만원, 서울은 평당 2364만원이다. 30평 아파트를 마련하려면 3억 8000만원, 서울에서는 7억원이 있어야 한다. 한달에 100만원씩 저축해서 7억원을 모으려면 무려 700개월, 햇수로는 58년이 걸린다.

 

청년들은 이제 집을 살 수가 없다. 현실이다. 지난해 어렵사리 취직한 김모(31)씨는 서울 강서구 원룸에 살고 있다. 그는 월세로 매달 60만원을 낸다. 국토교통부 주거실태 조사에 따르면, 30세 미만 청년층의 월세 부담률은 34.2%에 달한다. 100만원 벌면 34만원이 집값으로 날아간다. 미혼인 김씨는 결혼도 아이도 포기했다. ‘신혼 집’은 그에겐 이룰 수 없는 꿈이다.

 

당신은 아무것도 잘못한 게 없다

 

큰 집을 바라는 게 아니다. 화려한 집은 생각하지도 않는다. 서울→ 신도시→ 수도권으로 쫓겨 다니지만 않아도 좋겠다. 이번엔 또 어디로 가야 하나, 이달 월세는 어떻게 마련하나, 아이들 과자값까지 아껴가며 ‘동동’ 애태우고 살지만 않아도 좋겠다. 강아지같은 아이들, 남 눈치 안보고 키울 수만 있으면 된다. 집 걱정만 없다면, 그 놈의 전월세 부담만 없다면, 은행 이자에 숨이 턱턱 막히지만 않는다면, 그렇다면 정말 멋지게 살 수 있을 것 같다.

 

이 나라 아파트는 왜 이렇게 비싼 걸까? 싸고 좋은 집은 정말 없는 걸까? 어마어마한 빚을 내지 않으면, 내 집을 마련할 길은 없는 걸까. 그런 생각을 하는 내가 욕심이 많은 걸까? 혹시, 내가 못난 걸까?

 

노는 땅을 살리고, 거품을 뺄 수 있다면?

 

아니다. 욕심이 많은 것이 아니다. 당신은 못난 것도, 잘못한 것도 없다. 땅값이 비싸고, 유통과정에 거품이 끼어서, 분양가가 비싸진 것 뿐이다.

 

만약에, 노는 땅을 살리고 유통 거품을 뺄 수 있다면? 그럴 수만 있다면, 아파트 값은 놀라울 정도로 낮아질 수 있다.

 

반값이냐고? 아니다. 그렇게 비싸서야 되겠나? 1/10 가격이다. 정말이냐고? 그게 가능하냐고? 가능하다. 정부와 지자체와 정치인과 사업가와 기획자가 한데 뭉쳤다. 비영리언론도 힘을 합쳤다.

 

이 세상을 바꾸는 ‘시너지 협동조합’. 12월 1일 안성 당왕에서 시작한다. 아직까지 100% 꿈이 실현된 건 아니다. 하지만 이제부터 꿈을 향해 나아간다. 시너지 협동조합이 추진하는 ‘누구나 집 3.0’. 이제 누구나 ‘내 집’을 가질 수 있다. 031-692-2527. <②편에 계속>

 

팩트올은 기자들이 만든 첫 비영리언론으로 상업광고를 받지 않습니다. 후원 계좌는 <신한은행 100-030-327488 광고없는언론팩트올>입니다. 보내주신 후원금은 소비자의 권리를 옹호하고 정직한 기사를 보도하는데 사용됩니다.  

2017-12-01, 업데이트: 2017-12-01 08:48:17
댓글등록
댓글등록
답글등록
답글등록
댓글수정
댓글수정
작성자
댓글삭제
댓글삭제
작성자 홍길동